2018.11.09 (금)

  • 흐림동두천 11.0℃
  • 구름많음강릉 13.7℃
  • 흐림서울 10.8℃
  • 대전 11.6℃
  • 흐림대구 14.1℃
  • 구름조금울산 16.2℃
  • 흐림광주 12.4℃
  • 구름많음부산 14.9℃
  • 흐림고창 12.8℃
  • 흐림제주 15.4℃
  • 흐림강화 12.0℃
  • 흐림보은 10.8℃
  • 흐림금산 11.5℃
  • 흐림강진군 13.0℃
  • 흐림경주시 15.5℃
  • 구름조금거제 15.3℃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UAE 문화지식개발부, 새롭게 단장한 ‘알 부르다 페스티벌’ 프로그램 발표

(뉴스투데이) UAE 문화지식개발부가 지난 6일 새로운 버전의 알 부르다 페스티벌 프로그램을 발표했다.

UAE는 알 부르다 페스티벌을 통해 이슬람 예술 및 문화의 글로벌 허브이자 창의성의 인큐베이터로서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아부다비 웨어하우스421에서 2018년 11월14일 열리는 이 행사는 혁신을 독려하는 동시에 전세계에 이슬람 문화를 홍보하려는 UAE의 노력을 새롭게 선보인다. 페스티벌에는 세계적인 캘리그래퍼, 디자이너, 시인 및 예술가들이 참여해 작품을 전시하고 통찰을 공유한다.

누라 알카비 문화지식개발부 장관은 “알 부르다 페스티벌은 이슬람 예술과 문화를 알리고 현대적 맥락에서 이슬람 문화의 미학을 강조하고 그 특징을 재해석한다. 이 행사는 후세들을 위해 문화유산 보존에 노력해온 UAE의 역할을 강조한다”고 말했다.

이어 “창의적 인재들이 알 부르다 페스티벌에 모여 일련의 패널 토론, 작품전시, 라이브 쇼 등 전세계 예술가들이 대화를 시작하고 결속을 강화할 수 있는 행사들을 통해 이슬람 예술의 미래를 설계한다. 이 행사를 통해 이슬람 예슬에 많은 관심이 있는 재능 있는 전문가들이 과거를 기리고 현재를 포용하며 미래를 설계할 수 있는 협업 프로젝트 개발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최선의 계획을 논의할 것이다. 이 페스티벌은 이슬람 예술과 문화를 재정의하는 데 신기술을 활용하는 야심찬 예술 프로젝트에 젊은 세대를 참여시키는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다”고 말했다.

참석자에는 헨리 김 캐나다 아가 칸 박물관 관장 겸 CEO, 안토니아 카르버 UAE 아트 자밀 관장, 모나 카진다르 사우디아라비아 문화청 이사회 이사, 방글라데시의 마리나 타바숨 아가 칸 어워드 건축 부문 수상자, 미국의 가보 아로라 영화제작자 겸 ‘투모로우 네버 노우’ 공동설립자, 영국의 아니사 헬라우 셰프 겸 요리책 저술가, 영국의 베네티아 포터 영국박물관 중동 부서 부관리자 등이 있다.

제 15회 알 부르다 어워드 수상자 발표는 페스티벌의 하이라이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