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30 (화)

  • 흐림동두천 25.9℃
  • 구름많음강릉 30.1℃
  • 흐림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8.5℃
  • 구름많음대구 31.0℃
  • 구름조금울산 29.6℃
  • 구름조금광주 28.1℃
  • 구름조금부산 28.1℃
  • 구름조금고창 29.2℃
  • 맑음제주 30.5℃
  • 흐림강화 26.3℃
  • 흐림보은 27.3℃
  • 구름조금금산 28.7℃
  • 구름많음강진군 28.4℃
  • 맑음경주시 31.3℃
  • 구름조금거제 28.0℃
기상청 제공

과학 일반

누리콘, 모바일 전시시스템 제품 출시

별도의 앱 설치 없이 신고자와 접수자가 모바일로 실시간 정보 공유

(뉴스투데이) 영상전문업체 누리콘은 지난 6월 25일 모바일 전시시스템 제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최재용 연구소장은 “이번 제품의 특징을 크게 세 가지 정도로 정리하자면 첫 번째로 상황실에서 모바일로 별도의 앱 설치나 장비 없이 신고자의 모바일 영상과 위치 정보등을 이용하여 신속한 접수 및 대응이 가능하다. 두 번째는 AS센터에서는 고객의 제품 상태나 계량기의 수치 등을 말로 설명할 필요 없이 직접 보고 들을 수 있어서 직관적인 AS대응이 가능하게 되었다. 세 번째는 일반 시민들이 도로의 파손이나 위험 상황에 대해 실시간으로 신고 할 수 있어서 현장 방문 이전에 상태 점검을 미리 할 수 있다. 음성으로 현재의 상태를 정확히 전달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저희는 영상, 음성, 위치 등의 정보를 실시간으로 관제 업무자에게 전달해서 조난자에게는 신속한 구조를, 현장 작업자에게는 정확한 작업 지시를 할 수 있는 제품을 목표로 개발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배재현 사업본부 이사는 “모바일 전용 단말은 통신망을 이용하기 때문에 상황실 보안에 전혀 문제없이 즉각적인 신고와 조치가 가능하게 되었다. 웨어러블 장비를 착용한 작업자는 관리자에게 현장 상태를 말로 설명할 필요없이 같이 보면서 옆에서 대화 하듯이 업무를 처리 할 수 있다. 필요한 자료를 주고 받을 수 있고, 드론이 보내오는 영상을 IP Wall Controller를 통하여 상황판에서 실시간으로 전시 공유 할 수 있다. 5G의 상용화와 휴대폰의 성능이 높아지면서, 화질, 전송 속도가 뒷받침 되면서 모바일 전시시스템의 제품화에 큰 도움이 되었다”고 말했다.

정해창 대표이사는 “2019년부터 본격화되는 5G통신 상용화에 맞춰 다소 수동적 이였던 IP Wall Controller를 바꿔나가고 있다. 사용자의 요구사항은 곧 시대의 흐름을 반영하기때문에 이번에 출시한 모바일 전시시스템을 통하여 답답했던 신고-접수의 틀을 바꿀 수 있다고 자신한다. 또한 4차산업 혁명의 아이디어들을 적극적으로 반영하여 실현 가능한 제품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누리콘은 모바일 전시시스템이 Android, ios, Windows OS를 모두 지원하며 이미 민간기업과 공공기관 5곳의 관제 상황실에 도입 중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