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3 (금)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아시아

몰디브 반얀트리 호텔-앙사나 리조트, 산호초 보호 프로그램 강화

해양 생태계 탐험과 함께 산호초를 보호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어

몰디브에 위치한 반얀트리 호텔과 앙사나 리조트가 인도양의 해양 생태계를 보호하기 위해 산호초 보호 프로그램을 강화한다.

반얀트리 몰디브 해양 연구소(Banyan Tree Maldives Marin Lab)는 저명한 해양 생태학자 스티븐 뉴먼 박사(Dr. Steven Newman)의 진두지휘 아래 주변 산호초를 보호하는 장기적인 연구를 실시한다.


20년간 산호초 보존 경험과 몰디브 지역 전문가들을 보유한 반얀트리 몰디브 해양 연구소는 해마다 산호초 조사를 통해 주변에 서식 중인 산호의 수준과 다양성에 대한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인공 구조물인 저전압 전기 산호에 산호 파편을 배양 및 이식하여 산호초를 복구하고 있다.

스티븐 뉴먼 박사는 “올해 엘니뇨의 영향이 대기와 바다의 온도가 상승을 유발해 전 세계적으로 산호 탈색 현상을 초래했다”며 “탈색된 산호초가 정상적인 컨디션을 회복하지 않고 죽게 된다면 어류뿐만 아니라 산호초를 활용하는 모든 제품과 서비스, 나아가 생계에도 연쇄적인 악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반얀트리 바빈파루, 앙사나 이후루 그리고 앙사나 벨라바루를 이용하는 고객들은 산호초와 해양 생물들의 변화를 관찰할 수 있는 ‘시민 과학자 프로그램(Citizen Scientist Programme)’에 참여할 수 있다.

프로그램 참여자들은 먼저 마린 센터(Marine Centre)의 교육 브리핑에 참석해 해양 보존팀이 진행하고 있는 연구 및 복구 작업과 몰디브의 멋진 해저 세계에 대해서 소개를 받는다.


그 후 스노클러와 잠수부들의 안내 아래 다양한 종류의 산호초와 해저 생물들의 생태를 녹화 기기로 기록하게 된다.


뿐만 아니라 이용객들은 산호초를 청소하고 전기 산호에 산호 파편을 이식할 수도 있다.

자세한 정보는 반얀트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