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7 (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산업/재계

가상현실에서 쇼핑한 제품 집에서 받는다

산업부, ‘VR 쇼핑몰’ 시범 구축해 오는 10월 공개

      

산업통상자원부는 백화점, 유명거리상권, 전통시장 등을 가상현실(VR) 속에서 체험하고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가상현실(VR) 쇼핑몰’을 시범 구축해 오는 10월 코리아세일페스타에서 공개한다고 26일 밝혔다.

VR 쇼핑몰이 구축되면 소비자들은 언제 어디서나 가상현실 속에서 쇼핑을 체험하고 결제까지 진행해 구매한 상품을 집에서 받아볼 수 있다.

또한, VR 쇼핑몰은 모바일과 인터넷 환경 모두에서 이용 가능하며 VR 기기를 사용하면 가상쇼핑의 몰입감을 높일 수 있지만 기기가 없더라도 체험해볼 수 있는 형태로 구현할 예정이다.

산업부는 이 같은 내용의 ‘가상(VR) 쇼핑몰 구축 시범사업’ 추진을 위해 27일 나라장터 홈페이지(www.g2b.go.kr)를 통해 사업자 선정을 위한 사업공고를 실시(공고기간  27일~4월 10일)한다.

선정된 사업자는 VR 쇼핑몰의 전체 시스템을 구축하고 유명 거리상권과 전통시장을 가상현실 환경에서 구현하는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백화점 등 대형 유통업체와 일부 제조업체는 매장을 자체적으로 VR현실 속에서 구현해 이 쇼핑몰에 입점하게 된다.

VR 쇼핑은 시·공간 제약을 탈피해 상품과 서비스의 유통방식의 혁신을 가져올 수 있다는 점에서 새로운 유통채널로서 잠재력이 큰 분야이다.

               ◆ 가상현실/증강현실(VR/AR) 기술의 쇼핑 분야 활용 사례

가상현실/증강현실(VR/AR) 기술의 쇼핑 분야 활용 사례

세계적인 유통기업은 가상현실·증강현실(VR·AR) 쇼핑을 미래 흐름으로 인식하고 다양한 실험중이나, 아직 시장 지배적 사업자는 나타나지 않은 상황이다.

국내에서는 일부 유통기업이 VR·AR 기술을 시범 적용중이나, 아직은 기기 보급도가 낮고 소비자 수용성도 검증되지 않아 실험단계 수준이다.

산업부는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새로운 유통채널로서 각광받고 있는 VR쇼핑의 초기시장을 창출하고 기술성·경제성·수용성 측면에서 추가적인 검증을 실시할 예정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이번 가상현실(VR) 쇼핑몰 구축사업은 유통산업에 4차 산업혁명 신기술의 도입을 촉진하기 위한 일종의 실증사업”이라면서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와 시장이 창출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