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17 (월)

  • -동두천 26.6℃
  • -강릉 30.5℃
  • 흐림서울 26.7℃
  • 흐림대전 26.9℃
  • 구름많음대구 27.2℃
  • 구름많음울산 28.3℃
  • 흐림광주 27.6℃
  • 흐림부산 27.5℃
  • -고창 27.5℃
  • 구름많음제주 29.1℃
  • -강화 26.1℃
  • -보은 24.6℃
  • -금산 26.5℃
  • -강진군 ℃
  • -경주시 29.1℃
  • -거제 27.5℃

정치일반

‘지방분권’ 구체화…‘자치분권전략회의’ 출범

행자부, 자치단체장·학계·민간 전문가 등 18명 참여

       

새 정부의 핵심 국정과제인 ‘지방분권’의 구체적인 그림을 그리기 위한 논의기구인 ‘자치분권전략회의’가 13일 출범했다.

행정자치부는 ‘자치분권전략회의’를 통해 매주 정기회의를 개최하고 새 정부 자치분권 추진전략과 실천과제, 지방분권형 개헌 등 지방분권 전반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13일 오후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자치분권전략회의 출범식에서
13일 오후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자치분권전략회의 출범식이 열렸다. 

‘자치분권전략회의’는 심보균 행자부 차관과 민간전문가 등 2명의 공동위원장 체제로 운영된다. 또 자치단체장, 학계, 민간단체 등 사회 각계의 지방분권 전문가 18명이 참여한다.

김부겸 행자부 장관은 “실질적인 지방분권 구현을 위해서는 중앙권한의 획기적 지방이양, 자주적인 지방재정 확충, 자치단체의 자치역량 제고, 풀뿌리 주민자치 기반 강화가 핵심적으로 추진돼야 한다”고 밝혔다.

그려면서 “이를 뒷받침하는 지방분권형 개헌을 추진해야 한다”며 “구체화하기 위한 ‘자치분권전략회의’의 적극적인 역할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