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1 (월)

  • -동두천 -7.1℃
  • -강릉 -4.4℃
  • 맑음서울 -5.9℃
  • 구름조금대전 -3.5℃
  • 맑음대구 -1.0℃
  • 맑음울산 0.3℃
  • 구름조금광주 -0.4℃
  • 맑음부산 1.4℃
  • -고창 0.0℃
  • 흐림제주 6.4℃
  • -강화 -5.8℃
  • -보은 -4.6℃
  • -금산 -3.1℃
  • -강진군 2.3℃
  • -경주시 -0.5℃
  • -거제 2.0℃

국회/정당

지진 피해 포항 흥해읍, 도시재생으로 되살린다

‘특별재생지역’ 신설…편의시설·주거·일자리 창출 지원

      

정부가 지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포항시 흥해읍 지역에 대한 도시재생사업을 본격화한다.

정부는 7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제19회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를 열고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연계한 재난지역재생방안’과 ‘국민불편·부담 경감을 위한 행정조사 혁신방안’을 논의·확정했다.

이낙연 국무총리.
이낙연 국무총리.

정부는 포항시 흥해읍 지역을 도시재생뉴딜사업에 포함하는 방안을 마련해 지진의 아픔을 이겨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대규모 재난피해를 입은 지역을 대상으로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특별재생지역’ 제도를 신설해 기존보다 더 나은 도시 활력을 갖춘 곳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포항시 흥해읍이 첫 시범사업지가 된다.

도시재생특별법이 개정되면 ▲공공·생활편의시설 공급 ▲주거·상가·공장 지원 ▲일자리창출 지원(가칭 도시재생특례구역) 등의 지원이 이뤄진다.

정부는 내년 상반기까지 조속히 법 개정을 완료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법률이 개정되는 대로 사업을 본격 추진할 수 있도록 먼저 지자체·지역주민·LH와 협의체를 구성하고 도시재생계획 수립 연구용역에 조속히 착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