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4 (목)

  • -동두천 -8.0℃
  • -강릉 2.3℃
  • 흐림서울 -6.1℃
  • 구름조금대전 -3.8℃
  • 구름많음대구 -1.8℃
  • 구름조금울산 3.0℃
  • 구름많음광주 0.1℃
  • 구름조금부산 5.8℃
  • -고창 -1.6℃
  • 구름많음제주 5.6℃
  • -강화 -7.3℃
  • -보은 -5.2℃
  • -금산 -6.3℃
  • -강진군 1.1℃
  • -경주시 1.4℃
  • -거제 3.1℃
기상청 제공

행정

이 총리 “고병원성 AI 다시 발생해 비상 상황”

AI 상황점검 및 대책회의 주재…“영암 AI 정밀조사 진행 중”

       

이낙연 국무총리는 “전북 고창에서 올 겨울 들어 처음으로 고병원성 AI(조류인플루엔자)가 발견된 것이 11월 17일이었다”며 “추가 발생이 없어 다행이라 생각했었는데, 24일 만에 전남 영암에서 또 고병원성 AI가 발생했다”고 말했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1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영상회의로 열린 AI 상황점검 및 대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1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세종~서울 간 영상 AI 상황점검 및 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 총리는 1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영상회의로 열린 AI 상황점검 및 대책회의에서 “예년에 비하면 빈도가 많이 줄었고, 우리가 노력하기에 따라서는 AI가 관리 가능한 범위 안에 들어올 수도 있겠구나 하는 가능성을 보여준 그런 기간이었다”면서 “그러나 AI는 다시 발생했고 우리에게는 비상이 걸렸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총리는 “김영록 농식품부 장관의 아주 발 빠른 판단으로 최종적인 확진이 나오기 이전에 영암 종오리 농장 반경 3km 이내의 오리들을 모두 예방적 살처분했다”며 “그 농장으로부터 새끼오리를 분양받은 10개 농장과 사료운반 등으로 영암의 (해당) 오리농장을 출입했던 차량이 다닌 30개 농장에 대한 정밀조사가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아직까지는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와서 크게 창궐할 것으로는 보이지 않지만, 안심할 수 없다”며 “날씨도 AI 바이러스가 창궐하기에 좋은 차가운 날씨고 더구나 우리는 평창동계올림픽을 50여 일 앞두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 총리는 “대단히 비상한 상황이어서 전국의 지자체 단체장, 부단체장 여러분을 모셨다”면서 “오늘 회의가 50분간으로 예정이 돼 있지만 되도록 빨리 끝내고 방역 현장에 충실 하는 것이 옳다고 판단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