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5 (금)

  • -동두천 -9.9℃
  • -강릉 2.0℃
  • 연무서울 -5.9℃
  • 구름많음대전 -6.2℃
  • 구름많음대구 -3.7℃
  • 구름많음울산 2.0℃
  • 구름조금광주 -2.2℃
  • 구름조금부산 4.4℃
  • -고창 -4.1℃
  • 맑음제주 5.7℃
  • -강화 -6.7℃
  • -보은 -7.7℃
  • -금산 -8.8℃
  • -강진군 -1.1℃
  • -경주시 -2.1℃
  • -거제 1.7℃
기상청 제공

경제일반

‘문화올림픽 무대’ 강릉아트센터 15일 개관

대공연장 등 복합문화공간 구축…문화·예술 인력 양성도

       

강릉아트센터 전경 (사진 = 문화체육관광부)
강릉아트센터 전경. (사진 =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는 강원도, 강릉시와 함께 15일 오후 2시 강릉아트센터 준공식을 개최한다.

강릉아트센터는 빙상경기가 개최되는 강릉 올림픽파크 인근에 3년간 총 476억 원을 투입해 신축한 대공연장(998석)과 함께 새로 단장한 강릉 문화예술회관의 소공연장(385석), 3개 전시관(1088㎡), 커뮤니티 공간을 갖춘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됐다.

이번에 조성된 ‘강릉아트센터’는 2018 평창대회 기간 동안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총회, 개막식 공연을 비롯해 문화올림픽 실현을 위한 다양한 올림픽기념 행사·공연·전시 장소로 활용된다.

올림픽 이후에는 각종 국제회의 등 대규모 국제 행사, 영동·영서·동해권역의 공연 및 전시 등을 개최하고 지역 문화·예술 인력을 양성하는 등 다양한 문화·예술 서비스를 제공하는 거점 공간으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강릉아트센터 야경 (사진 = 문화체육관광부)
강릉아트센터 야경. (사진 = 문화체육관광부)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강릉아트센터는 평창 문화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뒷받침하는 상징적 건물로 지역의 주요 문화·관광 자원으로 사랑받을 것”이라며 “앞으로 강원 영동 지역에서 펼쳐지는 문화 활동의 중심이 돼 지역 문화 균형 발전과 주민의 문화 향유 기회 확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15일 준공식 이후 오후 4시부터 강릉아트센터의 첫 공연으로 어려운 가정환경을 극복하고 영국 오디션 프로그램(Britain’s Got talent)에서 우승한 팝페라 가수 ‘폴 포츠’의 내한공연이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