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8 (월)

  • -동두천 -4.5℃
  • -강릉 0.4℃
  • 서울 -4.3℃
  • 대전 -3.1℃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1.7℃
  • 구름많음광주 -2.5℃
  • 맑음부산 1.3℃
  • -고창 -3.4℃
  • 흐림제주 6.2℃
  • -강화 -3.5℃
  • -보은 -6.2℃
  • -금산 -5.3℃
  • -강진군 -3.1℃
  • -경주시 -4.9℃
  • -거제 1.0℃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겨울철 산행, 안전장비·방한복 준비 필수”

기상상황 확인 후 자신의 체력에 맞는 탐방계획 세워야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관리공단은 겨울철 안전산행을 위해 자신의 체력에 맞는 산행코스를 선정하고 산행 당일의 기상변화에 대비한 방한복장을 갖추는 등 충분한 준비가 필요하다고 15일 밝혔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겨울철 안전산행을 위해 기상변화에 대비한 방한 복장 등 사전 충분히 준비가 중요하다고 15일 밝혔다. 사진은 겨울철 산행 모습.(제공=국립공원관리공단)
국립공원관리공단은 겨울철 안전산행을 위해 기상변화에 대비한 방한 복장 등 충분한 사전 준비가 중요하다고 밝혔다. 사진은 겨울철 산행 모습.(제공=국립공원관리공단)

겨울철 산행은 추위와 눈길 때문에 체력소모가 많고, 폭설·강풍 등 예측할 수 없는 기상이변이 많다.

산행 전에 반드시 기상 정보 확인과 겨울철 산행에 필요한 아이젠이나 각반 등 안전장비를 비롯해 방한복, 모자, 장갑 등 겨울용 산행용품을 반드시 갖춰야 한다.

또한 초콜릿과 같은 열량이 높은 간식이나 비상식량을 준비해야 한다. 단독 산행보다는 최소 2~3명이 함께 산행해야 한다. 일몰시간을 고려해 평소보다 일찍 서둘러 하산해야 한다.

겨울철에는 탐방로 결빙으로 안전사고도 많이 발생하는데, 특히 암릉·암벽 구간의 산행은 조그마한 부주의에도 미끄러짐, 추락 등의 사고로 이어지기 때문에 가급적 자제해야 한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탐방객들의 겨울철 안전산행을 돕기 위해 국립공원 누리집에 기상현황, 산행장비, 사고 시 대응 요령 등 각종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국립공원 산행정보앱’을 활용하면 탐방로 상의 낙석, 결빙구간 등의 위험지구에 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탐방로에 설치된 비콘시스템을 통해서도 산행 중 실시간으로 안전정보를 받을 수 있다.

한편, 국립공원관리공단이 지난 2012년부터 5년간 국립공원 내에서 발생한 1149건의 안전사고를 분석한 결과 겨울철에 발생한 피해가 전체의 16.4%인 189명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체온유지 방한용품을 갖추지 않고 폭설이나 강풍, 한파 중에 무리한 산행으로 발생한 동사 사고는 3건을 차지했다.

김경출 국립공원관리공단 안전방재처장은 “겨울산행은 멋진 설경과 눈꽃을 볼 수 있어 매력적이지만 다른 계절에 비해 사고 위험성이 높기 때문에 산행 전에는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