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8 (월)

  • -동두천 -4.5℃
  • -강릉 0.4℃
  • 서울 -4.3℃
  • 대전 -3.1℃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1.7℃
  • 구름많음광주 -2.5℃
  • 맑음부산 1.3℃
  • -고창 -3.4℃
  • 흐림제주 6.2℃
  • -강화 -3.5℃
  • -보은 -6.2℃
  • -금산 -5.3℃
  • -강진군 -3.1℃
  • -경주시 -4.9℃
  • -거제 1.0℃
기상청 제공

생활문화 일반

국립공원, 생명가치가 넘치는 공간으로

환경부, 국립공원 50주년 기념사업 성과보고회

       

웅장한 산이 품고 있는 금대에코힐링캠핑장.
웅장한 산이 품고 있는 금대에코힐링캠핑장.

환경부와 국립공원관리공단은 15일 ‘국립공원 50주년 기념사업 성과보고회’를 개최해 국립공원 미래 정책방향을 논의하고 기념사업 추진성과를 각계각층과 공유했다고 밝혔다.

성과보고회는 올해 6월 광화문에서 열린 ‘국립공원 50주년 기념행사’를 포함한 국립공원 50주년 기념사업의 성과를 공유하는 한편, 지난 9개월 동안 국립공원 미래포럼에서 논의 마련한 국립공원 미래 정책방향을 논의했다.

성과보고회에는 이상돈 국민의당 의원, 이종구 자유한국당 의원, 조계종 사회부장 진각스님 등 ‘국립공원 50주년 기념행사 추진위원회’ 위원을 비롯해 안병옥 환경부 차관과 서울대 양병이 교수 등 ‘국립공원 50주년 미래포럼·워킹그룹’ 50여 명이 참석했다.

올해는 지난 1967년 3월 3일 ‘공원법’ 제정으로 국립공원 제도가 처음 도입된 지 50주년이 되는 해다.

환경부는 국립공원의 성과를 국민과 공유하기 위한 다양한 기념사업을 추진해왔다.

올해 2월 국립공원 50주년 기념사업 추진을 논의하기 위해 환경부 장관과 손숙 마포문화재단 이사장(전 환경부 장관)을 공동위원장으로 하는 ‘국립공원 50주년 기념행사 추진위원회’가 출범했다.

남쳔야영장 풀옵션 텐트존.
남천야영장 풀옵션 텐트존.

미래세대의 생태 감수성을 증진하기 위해 초등학교 가족대상 국립공원 야영장 무료사용, 명사와 함께하는 국립공원 걷기, 국립공원 편지쓰기 대회, 국립공원 섬지역 어린이 자연문화유산체험, 국립공원 힐링콘서트 등 다양한 참여형 행사도 추진했다.

올해 6월 22일부터 이틀 동안 열린 ‘국립공원 50주년 기념행사’에서는 국립공원 50주년 기념식, 국립공원 국제콜로키움, 국립공원 미래 대토론회 등을 선보이는 한편, 광화문광장에서 국립공원 특산물장터와 다양한 체험행사가 국민 참여형으로 열렸다.

한편, 올해 3월부터 환경부 차관과 양병이 서울대 교수를 위원장으로 하는 ‘국립공원 미래포럼’을 운영해 지난 50년의 자연공원 정책을 평가하고 국립공원 정책방향을 전환하기 위한 논의를 진행했다.

‘국립공원 미래포럼’은 실질적인 논의를 위해 워킹그룹을 별도로 구성해 워킹그룹에서 마련한 정책방향을 검토하는 방식으로 운영됐다. 포럼 8회와 워킹그룹 12회를 개최해 국립공원을 보전하고 국민과 생명가치를 공유하기 위한 제도개선 방안과 ‘자연공원법’ 개정방향 등을 논의했다.

김은경 환경부 장관은 “국립공원 50주년을 맞아 최상위 보호지역인 국립공원이 새로운 시대에 맞게 정책의 기준을 전환할 필요가 있다”면서 “시민사회·학계 등 각계각층이 논의해 마련한 국립공원 제도개선 방향이 자연공원법 등 관련 법률 및 공원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