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1 (화)

  • -동두천 20.4℃
  • -강릉 16.1℃
  • 연무서울 20.7℃
  • 박무대전 19.6℃
  • 연무대구 19.4℃
  • 연무울산 19.2℃
  • 박무광주 21.2℃
  • 연무부산 16.4℃
  • -고창 19.8℃
  • 박무제주 18.8℃
  • -강화 19.1℃
  • -보은 18.6℃
  • -금산 21.2℃
  • -강진군 18.3℃
  • -경주시 17.5℃
  • -거제 18.3℃
기상청 제공

산업/재계

세계 속 한국문화 확산 박차…한류 빅데이터 구축

세종학당 수강생 6만 명에서 2022년 9만 명까지 확대
해외문화홍보원, ‘한국문화의 글로벌 확산 전략’ 발표

       

전 세계로 퍼지는 한류 열풍을 이어가는 전략적 기반이 될 ‘한류 빅데이터(거대자료) 종합정보시스템’이 2022년까지 구축된다.

해외에 한국어와 한국문화를 보급하는 세종학당 수강생을 현재 6만 명에서 2022년 9만 명까지 늘리고, 세종학당의 한국문화 체험·강좌 프로그램인 ‘세종문화아카데미’도 현재 15개소에서 50개소로 늘릴 계획이다.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은 30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한국문화의 글로벌 확산 전략’을 발표했다.

해외문화홍보원은 해외 진출 활성화 협의회와 전문가 의견 등을 반영해 지속 가능한 한류 확산을 위한 3대 전략, 세부과제 10개를 도출했다.

ㅇㅇㅇ

우선 지역 다변화를 통해 한류 확산을 이끌어내기로 했다. 이를 위해 문화 교류의 새로운 파트너로 주목받고 있는 아세안과 러시아 지역을 대상으로 차별화된 진출 방안을 모색한다.

오는 2022년까지 104억 원을 투입해 문화와 예술, 관광 분야에 대한 해외 10개국의 반응을 분석하는 한류 빅데이터 종합 정보시스템을 구축해 맞춤형 전략 수립에 활용할 계획이다.

해외문화홍보원은 또 한국 문화 전반으로 한류의 외연을 확대하기 위해 케이팝(K-pop)과 드라마 등 대중예술 중심에서 문학, 공연 등 기초 예술 분야지원 사업을 확대하고 한국 문화 해외 진출 기반을 조성하기로 했다.

지난해 6월 10일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열린 한국문화 종합축제 ‘폴란드 코리아 페스티벌’ 행사장 모습. (사진=주폴란드 한국문화원
지난해 6월 10일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열린 한국문화 종합축제 ‘폴란드 코리아 페스티벌’ 행사장 모습. (사진=주폴란드 한국문화원)

문학 분야에서는 격년제로 운영하던 서울국제작가축제를 올해부터 매년 개최하고, 초청작가 창작공간(레지던스)인 번역가의 집(가칭)을 신설할 계획이다.

시각예술 분야는 예술경영지원센터가 한국미술 영문 소개 자료집을 출판하고, 한국미술 온라인 플랫폼인 더아트로(www.theartro.kr)를 32개 재외 한국문화원 누리집과 연계하는 등 해외 홍보를 강화하기로 했다.

공연예술 분야에서는 서울국제공연예술제와 서울아트마켓을 통합하고 문화원을 통해 검증된 해외 인사를 초청해 한국 공연을 해외에 전략적으로 소개할 계획이다.

한국 문화의 핵심 콘텐츠인 한국어의 국제적 저변 확대를 위해 한국어 교육 자격증을 가진 전문교원의 해외 파견 규모를 확대할 방침이다.

마지막으로 재외문화원을 한류 확산의 전진기지로 육성하기로 했다. 문화원의 평균 운영·사업비를 현재 18억 원에서 2022년까지 35억 원 수준으로 늘리고, 전시와 공연을 기획할 수 있는 전문인력의 비율을 현재 31명 12%에서 2022년 30%까지 늘릴 계획이다.

인도네시아와 영국 등 거점 지역 문화원에 대화형 매체와 홀로그램 등 문화기술을 활용해 한국 문화 체험관을 조성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