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3 (목)

  • 맑음동두천 11.8℃
  • 맑음강릉 21.0℃
  • 연무서울 16.3℃
  • 맑음대전 16.7℃
  • 구름많음대구 15.4℃
  • 구름많음울산 15.7℃
  • 박무광주 16.3℃
  • 구름조금부산 17.0℃
  • 맑음고창 17.1℃
  • 맑음제주 22.7℃
  • 맑음강화 12.4℃
  • 맑음보은 9.3℃
  • 맑음금산 10.1℃
  • 구름조금강진군 12.6℃
  • 흐림경주시 12.6℃
  • 구름많음거제 14.0℃
기상청 제공

피플人

전체기사 보기

월드옥타 마카오지회 정종현 회장

사람의 중요성을 아는 리더, 마카오 인적 네트워크를 이끌다! 월드옥타 마카오지회 정종현 회장 월드옥타 마카오지회 초대 회장으로서의 포부

월드옥타 마카오지회의 초대 회장이자 다양한 사업체를 운영 중인 정종현 회장은 행복과 복은 나눌수록 돌아온다는 이야기가 절로 이해가는 인물이다. 여행사와 2개의 식당, 헤어샵까지 운영 중인 정 회장의 하루는 분,초로 쪼개야 할 수준이지만 스스로를 ‘크게 내세울 것이 없는 사람’이라며 겸양한 자세를 유지한다. 2019년 글로벌 재외동포대상 모범경제인 부문에서 상을 받은 그는 앞으로 더욱 열심히 하라는 격려라고 생각한다고 전한다. 어느덧 한국에서 지낸 시간과 마카오에서 보낸 시간이 거의 같아진 정종현 회장. 그가 밟아온 길을 통해 사업 운영에서의 노하우와 앞으로 월드옥타 마카오지회가 걷게 될 미래 계획을 들어보자. 청춘의 열정으로 발을 디딘 마카오 생활 정종현 회장이 마카오에 온 것은 매우 작은 계기에서 시작됐다. 1992년 대학 졸업을 앞둔 정 회장은 관광학과를 전공하는 평범한 학생이었다. 정 회장과는 1년 터울의 선배로부터 ‘마카오에 함께 가서 신화를 창조해보자’라는 야심찬 이야기를 듣고 훌쩍 떠나게 된 것. 마카오는 1992년 6월까지는 한국인에게 개방이 안됐다는 점을 감안하면 상당히 이른 진출이었다. “그러나 막상 그 선배는 3개월만에 철수를 하고 돌아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