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3.6℃
  • 흐림강릉 4.0℃
  • 연무서울 5.5℃
  • 연무대전 7.2℃
  • 연무대구 7.8℃
  • 구름조금울산 11.1℃
  • 연무광주 10.1℃
  • 맑음부산 14.6℃
  • 맑음고창 7.7℃
  • 흐림제주 11.3℃
  • 구름많음강화 4.2℃
  • 구름조금보은 6.0℃
  • 구름조금금산 3.1℃
  • 맑음강진군 11.4℃
  • 맑음경주시 10.2℃
  • 구름조금거제 10.7℃
기상청 제공

정치

전체기사 보기

문희상 국회의장, “한국과 스웨덴, 미래지향적 관계 발전시켜 나가기를”

- 문 의장 “스웨덴, 한반도 평화 위해 많은 역할 해주길”- - 문 의장, 스테판 뢰벤 스웨덴 총리 환담 -

문희상 국회의장은 19일 “한국과 스웨덴 양국은 높은 교육열, 열린 민주사회, 지속적인 혁신 추구라는 공통점을 가지고 발전해 왔다. 환경과 과학기술, 경제와 혁신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확대시켜 왔다”면서 “앞으로도 4차 산업혁명 대응과 혁신 성장을 선도하는 미래지향적 관계를 발전시켜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문 의장은 이날 오후 국회도서관 강당에서 열린 스테판 뢰벤(Stefan Lofven) 스웨덴 총리 연설에 앞서 환영사에서 이같이 밝혔다. 문 의장은 “스웨덴은 우리의 전통적인 우방이자 동반자다. 협치를 통한 안정적인 정치와 수준 높은 복지제도를 바탕으로, 최상위의 국민행복도와 국가경쟁력을 가진 나라다. 국제사회가 신뢰하는 외교를 펼치며, 전쟁의 상처를 평화로 승화시킨 국가”라면서 “전 세계는 스웨덴을 ‘미래에 먼저 도달한 나라’라고 부른다. 모두가 부러워하는 스웨덴이 대한민국의 오랜 친구로서 함께 가는데 대해 매우 기쁘고 소중하게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문 의장은 이어 “지난 60년간 한국과 스웨덴이 세계평화와 번영을 위한 동반자로 성장하였듯이, 앞으로도 양국의 밝은 미래, 인류의 밝은 미래를 함께 만들어 가기를기대한다”고 밝혔다. 뢰벤 스웨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