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21 (토)

  • -동두천 13.8℃
  • -강릉 24.2℃
  • 연무서울 14.6℃
  • 박무대전 14.0℃
  • 맑음대구 17.8℃
  • 맑음울산 17.3℃
  • 박무광주 14.8℃
  • 연무부산 16.8℃
  • -고창 11.6℃
  • 맑음제주 17.0℃
  • -강화 14.8℃
  • -보은 13.9℃
  • -금산 12.6℃
  • -강진군 10.8℃
  • -경주시 14.9℃
  • -거제 15.7℃
기상청 제공

정치

전체기사 보기

남북 정상 첫 악수부터 회담 주요일정 전 세계에 생중계

‘의전·경호·보도’ 부문 2차 실무회담서 합의

오는 27일 열리는 ‘2018 남북정상회담’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첫 대면하는 장면이 전세계에 생중계 된다. 남북은 18일 판문점 북측지역인 통일각에서 ‘의전·경호·보도’ 부문 2차 실무회담을 갖고 양 정상간 악수 순간 등 남북정상회담의 주요 일정을 생중계하기로 합의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판문점. 권혁기 춘추관장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남북 정상회담 제2차 실무회담에서 양측은 의전·경호·보도 부분에 대한 큰 틀에서 합의를 이뤘다”며 “양측은 역사적인 남북 정상회담에서 양 정상 간에 첫 악수하는 순간부터 회담의 주요 일정과 행보를 생방송으로 전세계에 알리기로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이와 관련 남과 북은 보다 세밀한 계획 수립을 위해 의전·경호·보도 부분의 추가 협의를 진행하기로 했다. 이날 회담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15분까지 5시간 15분에 걸쳐 이뤄졌다. 회담에 참석한 남북 대표단은 총 12명으로 북측에서는 김창선 수석대표, 김병호 대표, 김철규 대표, 마원춘 대표, 신원철 대표, 리현 대표, 로경철 대표가 참석했고 우리측은 김상균 국가정보원 제2차장을 수석대표로 윤건영 국정상황실장, 조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