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5 (화)

  • 구름많음동두천 19.4℃
  • 구름조금강릉 19.5℃
  • 구름많음서울 21.6℃
  • 구름조금대전 21.4℃
  • 구름조금대구 20.0℃
  • 구름많음울산 18.9℃
  • 맑음광주 21.7℃
  • 맑음부산 20.1℃
  • 맑음고창 19.2℃
  • 구름많음제주 22.5℃
  • 구름많음강화 18.5℃
  • 구름많음보은 20.6℃
  • 구름조금금산 20.8℃
  • 구름조금강진군 20.7℃
  • 구름조금경주시 19.3℃
  • 구름조금거제 21.0℃
기상청 제공

정치

전체기사 보기

문 대통령 “김 위원장 확고한 비핵화 의지 거듭거듭 확약”

남북정상회담 대국민보고…“가능한 한 빠른 시기에 완전한 비핵화” 밝혀 “긴 시간 많은 허심탄회한 대화…남북관계 크게 진전·두 정상 간 신뢰구축”

문재인 대통령이 2박3일간 평양 남북정상회담 일정을 마치고 20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 마련된 메인프레스센터를 방문해 대국민 보고를 하고 있다. ⓒ 평양사진공동취재단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김정은 위원장은 확고한 비핵화 의지를 거듭거듭 확약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2박 3일 방북을 마치고 이날 서울공항을 통해 귀환한 뒤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 마련된 프레스센터를 찾아 남북정상회담 대국민 보고를 하는 자리에서 “(김 위원장은)가능한 한 빠른 시기에 완전한 비핵화를 끝내고 경제발전에 집중하고 싶다는 희망을 밝혔다”며 이같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다만, 북미정상회담에서 합의한 4개 합의사항이 함께 이행돼야 하므로, 미국이 그 정신에 따라 상응하는 조치를 취해준다면 영변핵시설의 영구적 폐기를 포함한 추가적인 비핵화 조치를 계속 취해 나갈 용의가 있음을 표명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 의지를 다시 한 번 분명하게 밝히는 차원에서 우선 동창리 미사일엔진 시험장과 미사일 발사대를 유관국 전문가들의 참관 하에 영구적으로 폐기할 것을 확약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문 대통령은 “합의서에 담지는 못했지만 구두로 합의된 것들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