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1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경제

전체기사 보기

세종테크밸리 입주 기업 45곳 확정

도시첨단산업단지…2020년 4800명 직접고용 예정

세종시 도시첨단산업단지인 세종테크밸리에 입주할 기업 45곳이 확정됐다. 세 차례 분양을 마친 결과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은 8일 세종테크밸리 제10차 정책심의위원회를 개최, 세종테크밸리에 입주할 첨단기업 6곳을 추가했다고 13일 밝혔다. 세종테크밸리 조감도. 세종테크밸리는 대전 대덕특구, 오송 등 인근 산업생태계와의 연계에 가장 적합하게 위치한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4생활권에 행복청이 차기 도시성장 동력으로 조성하고 있는 산업단지다. 행복청은 지난 8월말까지 입주 희망 24개 기업의 신청을 받아 사업계획을 면밀히 검토해 우선협상대상자를 추가 선정했으며 이에 총 45곳(지식산업센터 입주기관 포함)이 행복도시에 입주할 예정이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은 소만사와 세림TSG, 커미조아 등 6곳이다. 커미조아는 측정기 전문기업으로 수출유망기업(2009년), 고성장기업(2015년), 첨단기술기업(2016년)으로 인증받는 등 매년 급성장하며 주목 받고 있다. 이번 심사에 참여한 위원들은 행복도시 내에 공급할 수 있는 산업용지가 한정돼 있어 1·2차 분양 때보다 고용효과와 성장가능성 측면에서 상대적으로 높은 기준을 가지고 입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