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2 (월)

  • -동두천 -1.6℃
  • -강릉 2.2℃
  • 서울 1.1℃
  • 대전 4.4℃
  • 구름조금대구 6.9℃
  • 맑음울산 6.8℃
  • 광주 6.9℃
  • 맑음부산 5.5℃
  • -고창 5.9℃
  • 흐림제주 10.1℃
  • -강화 -1.4℃
  • -보은 2.7℃
  • -금산 2.6℃
  • -강진군 7.7℃
  • -경주시 4.8℃
  • -거제 6.4℃
기상청 제공

공연/전시

전체기사 보기

문체부, 올해 상설문화관광프로그램 15건 선정

안성 남사당놀이·정선 아리랑극…지역문화와 관광 연계

경기 안성의 남사당놀이 줄타기. (사진 =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는 지역문화관광자원과 연계한 2018년 상설문화관광프로그램 15건을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문화관광프로그램에는 안성 남사당놀이, 부여 국악 가(歌)·무(舞)·악(樂)·극(劇) 토요상설공연, 진도 토요민속여행 등 올해 새롭게 선정된 프로그램을 비롯해 정선 아리랑극, 남원 신관사또 부임행사, 화개장터·최참판댁 주말문화공연 등이 포함됐다. 상설문화관광프로그램은 지방의 주요 관광 거점지에서 개최되며, 그 지역의 독특한 문화와 관광이 연계된 참여형 관광프로그램을 육성하기 위해 2007년부터 정부가 지원하고 있는 사업이다. 2017년에는 문체부가 지원한 15개의 프로그램에 외국인 5만여 명을 비롯한 약 103만 명의 관광객이 참여하는 등 지역 관광을 활성화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 이번에 선정된 프로그램 중 경기 안성시의 ‘남사당놀이’는 1865년(고종 2년) 경복궁 중건 기간에 바우덕이가 안성남사당패를 이끌고 출연한 것을 재구성한 마당극 형식의 공연으로 지역공연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해 2017년 한 해에 2만 3000여 명이 찾는 성과를 올렸다. 전남 진도군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