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2 (월)

  • -동두천 -1.6℃
  • -강릉 2.2℃
  • 서울 1.1℃
  • 대전 4.4℃
  • 구름조금대구 6.9℃
  • 맑음울산 6.8℃
  • 광주 6.9℃
  • 맑음부산 5.5℃
  • -고창 5.9℃
  • 흐림제주 10.1℃
  • -강화 -1.4℃
  • -보은 2.7℃
  • -금산 2.6℃
  • -강진군 7.7℃
  • -경주시 4.8℃
  • -거제 6.4℃
기상청 제공

생활경제

전체기사 보기

청주공항 가는 길 빨라진다…옥산∼오창 고속도로 14일 개통

천안아산역~청주공항 14분 단축…오창과학산단·청주공항 활성화 기여

충북 내륙지역에 위치한 옥산∼오창 고속도로가 경부고속도로와 중부고속도로를 연결해 도로이용자의 이동편의성이 향상된다. 국토교통부는 충청내륙 지역에 위치한 옥산~오창 고속도로를 오는 14일 0시에 개통한다고 11일 밝혔다. 옥산분기점 전경. 서오창IC 전경. 통행료는 전 구간(옥산 분기점~오창 분기점) 주행 시 승용차 기준 1500원으로 한국도로공사에서 관리하는 재정고속도로의 1.07배 수준이다. 옥산~오창 고속도로의 개통으로 천안아산 KTX역(지하철1호선 장항선)과 청주국제공항을 고속도로로 연계돼 이동시간이 54분에서 40분으로 단축되며 공항이용객의 정시성 확보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천안에서 오창과학산업단지(서오창IC 이용시)까지 이동시간이 45분에서 31분으로 단축돼 연간 약 297억 원의 물류비가 절감될 것으로 보인다. 옥산~오창 고속도로 위치도 옥산~오창 고속도로는 연장 12.1㎞, 왕복 4차로로 지난 2014년 1월 착공 이후 총 3778억 원을 투자해 4년 만에 개통하게 된다. 1개의 나들목(서오창IC)과 2개의 분기점(옥산JCT, 오창JCT)이 설치됐다. 또한 통행료 납부의 편리를 위해 원톨링시스템을





배너